Back To Top

검색
닫기
최지만, LA다저스전 4타수 2안타 멀티히드
뉴스|2019-05-23 11:43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이 류현진(32)의 소속팀 LA 다저스를 상대로 멀티히트를 기록했다.

최지만은 2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다저스와의 경기에서 3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1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최지만이 타석에 들어서자 다저스 내야진은 우측으로 치우친 수비 시프트를 펼쳤다. 최지만은 다저스 좌완 선발 투수 리치 힐의 초구에 번트를 대 수비가 비어있는 3루 쪽으로 타구를 굴렸고, 내야 안타가 됐다.

1-1로 팽팽히 맞선 6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또다시 힐을 상대한 최지만은 초구 커브를 노려쳤다. 투수 강습 타구가 힐의 글러브를 맞고 크게 튀면서 내야안타가 됐다.

최지만의 시즌 타율은 0.256에서 0.264(129타수 34안타)로 올라갔다.

탬파베이는 다저스에 8-1 승리를 거뒀다.

onlinenews@heraldcorp.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