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아침 '쌀쌀' 오후 '포근'…내륙지방 서리·얼음도
뉴스종합|2019-11-09 08:32

2019년 11월 9일 오후 날씨 예보 [기상청 날씨누리]

[헤럴드경제] 토요일 아침 일부 내륙 지방의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 등 쌀쌀하다가 오후에 기온이 다소 오르면서 일교차가 클 것으로 전망된다.

9일 기상청은 중부 내륙 지역과 일부 경상 내륙지역에서 아침 기온이 영하로 떨어져 추운 곳이 있을 것으로 예보했다.

낮 동안에는 기온이 올라 일교차가 10도 이상 크게 벌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낮 기온은 15~20도(평년 12~18도)로 예상된다.

주요 지역 낮 기온은 서울 17도, 인천 15도, 수원 16도, 춘천 15도, 강릉 18도, 청주 16도, 대전 17도, 전주 17도, 광주 18도, 대구 18도, 부산 20도, 제주 18도로 예측된다.

아침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고, 중부 내륙과 일부 경상 내륙에는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다.

아침까지 일부 내륙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전국이 맑겠으나 강원 동해안은 낮에 흐리겠다"며 "낮에 강원 북부 동해안에는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 북부 동해안에서 5㎜ 미만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