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인천신보, 소상공인 추석 명절자금 200억 지원
뉴스종합|2019-08-22 21:59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인천신용보증재단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200억원 규모의 소상공인 특별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한다.

인천신보는 추석 전후 일시적인 유동성 자금 부족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추석 명절 소상공인 특별 경영안정자금’을 오는 26일부터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인천신용보증재단

이번 특별자금은 오는 9월 30일까지 약 5주간 시행되며 보증한도는 업체당 최대 1억원 이내에서 재단 심사에 따라 지원된다.

인천신보는 해당 기간 동안 서류제출과 심사방법을 대폭 간소화해 소상공인이 적기에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신속한 보증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다.

조현석 이사장은 “이번 추석 명절자금 지원을 통해 자금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이 적기에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보증지원을 꾸준히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금 지원이 필요한 소상공인은 사업장이 소재한 지역 내 재단 영업점에 직접 방문하여 상담받거나 인천신용보증재단(☎1577-3790)으로 전화 문의해 안내받을 수 있다.

gilbert@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