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낙연 “가덕도 희망고문 끝났다”…김태년 “되돌릴 수 없는 국책사업”
뉴스종합| 2021-02-26 16:29

국회 본회의에서 가덕도신공항특별법이 26일 통과됐다. 전날인 25일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부산에서 열린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전략 보고'에 참석, 부산신항 한나라호에서 김경수 경상남도지사로부터 동북아 스마트 물류 플랫폼 구축 등 경제공동체 방안을 포함한 '동남권 메가시티 비전' 보고를 받고 박수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여당 지도부와 같은당 부산시장 보궐선거 예비 후보들이 일제히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본회의 통과를 두고 환영의 뜻을 밝혔다.

이 대표는 26일 오후 국회에서 가덕도신공항 특별법이 처리 된 직후 같은당 부산 보선 후보들과 함께 가진 기자회견에서 “부산·울산·경남 시도민 여러분에게 가덕도신공항 특별법 소식을 맨 먼저 보고 드리게 됐다”며 “오랫동안 기다리게 해드려 죄송하다, 제가 몇차례 말씀드린대로 희망고문이 끝났다”고 했다. 이어 “가덕도 신공항은 다시 되돌아 갈 수 없는 기정사실로 굳었다고 보고 드린다”고 했다.

이 대표는 부산 시장 후보들을 향해서는 “우선 가벼운 마음으로 선거를 임하게 된 김영춘 박인영 변성완 후보에게 축하드린다”고 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도 “마침내 가덕도 신공항 건설이 되돌릴 수 없는 국책 사업됐다”며 “가덕도를 동아시아 관문 공항으로 만드는 상전벽해의 역사가 시작됐다”고 했다.

badhoney@heraldcorp.com

랭킹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