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인텔 “4분기 실적 발표 자료 사전 유출설” 조사중
뉴스종합| 2021-01-22 14:54
[로이터]

[헤럴드경제=박세환 기자] 미국 반도체업체 인텔이 4분기 실적 발표 자료의 사전 유출설에 대해 공식 조사하고 있다고 21일(현지시간) 밝혔다.

로이터통신 보도에 따르면 인텔은 분기 실적 발표용 그래픽이 이날 공식 발표 전에 유출됐다는 보도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면서 분기 실적 발표 시간을 예정보다 앞당긴 것도 이런 상황 때문이라고 했다.

앞서 파이낸셜타임스(FT)는 인텔 최고재무책임자(CFO)의 말을 인용해 해커가 인텔 웹사이트에서 재무적으로 민감한 정보를 훔쳐 갔다고 전했다.

인텔은 이날 실적 자료에서 4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와 비슷한 200억달러였으나 이익은 59억달러로 지난해 동기보다 10억달러 감소했다고 밝혔다.

greg@heraldcorp.com

랭킹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