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이재명 “돈만 밝히는 배민..소비자와 국민이 무섭다는 걸 보여줄 때”
뉴스종합|2020-04-07 13:16

[헤럴드경제(수원)=지현우 기자] 배달의민족을 연일 공격하는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7일 “국민과 소비자는 기업을 살릴 수도 있지만 죽일 수도 있다는 걸 모르는 것 같다”며 “소비자와 국민이 무섭다는 걸 보여주십시오”라고 밝혔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국민무시에 영세상인 착취하는 독점기업 말로는 어떻게 될까요’라는 글을 올렸다.

이 지사는 “단순 플랫폼 독점으로 통행세 받는 기업이 인프라 투자자이자 기술문화자산 소유자인 국민을 무시하고 성공할 수 있을까요? 돈만 밝힌다고 돈을 벌 수는 없습니다. 성공한 기업들이 왜 사회공헌에 윤리경영을 하고, 어려운 시기에는 이용료 깎아주며 공생을 추구하는지 이해해야 합니다”라고 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그는 “국민과 소비자는 기업을 살릴 수도 있지만, 죽일 수도 있다는 걸 모르는 것 같습니다. 최대한 빨리 공공앱을 개발하겠지만 그 사이에라도 대책을 세워야겠습니다. 배달앱 아닌 전화로 주문하고 점포는 전화주문에 인센티브를 주자는 운동이 시작됐습니다. 도민을 보호해야 하는 지사로서 적극 응원합니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여러분께서 소비자와 국민이 무섭다는 걸 보여주십시오”라고 덧붙였다.

deck917@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