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휴메딕스 HA필러 엘라비에, 중국 당국 허가 취득
뉴스종합|2019-12-06 12:33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휴메딕스(대표 김진환)는 글로벌 히알루론산 필러 브랜드들을 제치고 중국국가약품감독관리국(NMPA)로부터 리도카인(국소마취제)을 함유한 히알루론산 필러 ‘엘라비에 딥라인-L’의 수입 제품 품목 허가를 취득했다고 6일 밝혔다.

중국 현지에서 품목 허가를 취득한 필러 브랜드는 6개로, 그 중에서도 리도카인을 함유한 필러 제품에 대한 허가권을 가지고 있는 곳은 엘라비에를 포함해 단 3개뿐이다.

리도카인을 함유한 히알루론산 필러는 시술 시 통증을 줄여줘 국내를 비롯 전세계에서 보편적으로 사용한다.

전세계 3위이자 약 38조원 규모까지 성장한 중국 미용 성형 시장에는 아직 허가를 취득한 제품이 많지 않은 상황이다. 이에 정식으로 품목허가를 취득한 리도카인을 함유한 히알루론산 필러가 출시되면 경쟁력이 매우 높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휴메딕스는 ‘엘라비에® 딥라인-L’의 중국 품목 허가 취득을 추진했으며, 지난 2014년부터 ‘엘라비에’가 구축해온 중국 현지에서의 브랜드 파워와 신뢰도, 명성을 바탕으로 약 2억 7000만명의 중국 미용 성형 인구의 마음을 사로잡겠다는 계획이다.

김 대표는 “리도카인을 함유한 필러는 중국 현지 환자들과 의료진 모두에게 니즈가 높지만 허가 받은 품목이 거의 없어 ’엘라비에® 딥라인-L’은 품목 허가 취득 전부터 중국 의료진들의 현지 출시 요구가 컸다”며 “앞으로 ‘엘라비에® 딥라인-L’의 출시를 통해 중국 시장에서 위상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abc@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