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인천시의회, 정희윤 인천교통공사 사장 인사간담회 개최
뉴스종합|2019-08-22 21:42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인천시광역시의회는 인사간담특별위원회(위원장 김종인)를 구성하고 22일 정희윤 인천교통공사 사장 내정자에 대한 인사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인사간담회는 정 내정자가 공직자로서 갖춰야 할 업무 수행능력과 자질을 검증하는 자리이다.

김종인 위원장은 “인사간담회를 통해 내정자의 도덕성, 가치관, 업무역량 등을 철저히 검증했다”며 “인천교통공사의 경영과 시민편의 개선에 적합한 인재인지 투명하고 객관적으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정 내정자는 인사간담회에서 “노조의 경영 참여 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한 뒤 “주요 경영 정보를 노조에 공개하고 주요 정책 결정 과정에 노조의 참여 방안을 강구해서시행하고 지하철 안전 운전과 경영 혁신 또한 노조와 같이 이룰 것”이라고 밝혔다.

정희윤 인천교통공사 사장 내정자

이어 “사람 중심의 노동 정책은 민선 7기 시정부 철학과 동일하다고 생각한다”며 “노동 존중 정책을 공사에 적용할 것이며 곧 시행할 노동이사제(근로자이사제)는 그 시작이라고 볼 수 있다”고 덧붙였다.

근로자이사제는 근로자 대표들이 이사회에 직접 참가해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도록 한 제도다. 인천에서는 100인 이상 근로자를 둔 산하 공기업에서 근로자이사제 시행을 준비하고 있다.

정 내정자는 민주당 인천시당 정책위원장, 인천교통공사 상임감사, 서울도시철도공사·서울교통공사 상임감사 등을 지냈다.

인천시의회는 이날 인사간담회 경과 보고서를 인천시에 송부할 예정이다. 인천시는 보고서를 검토한 뒤 오는 26일 정 내정자를 임용할 예정이다.

gilbert@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