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세상에서 가장 위험한 새 ‘화식조’, 美서 남성 공격 받아 사망
뉴스종합|2019-04-15 10:48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지구상 가장 위험한 새로 불리는 화식조의 공격을 받은 한 남성이 숨지는 사건이 미국에서 벌어졌다. 화식조는 호주와 뉴기니 등지에 서식하며 타조와 같은 큰 몸집을 자랑하는 새다.

AP통신에 따르면 14일(현지시간) 화식조 한 마리가 지난 12일 플로리다주 게인스빌의 한 농장에서 자신을 기르던 남성을 공격해 숨지게 했다.

알라추아 카운티 경찰은 현지 신문에 “먹이를 주려다가 일어난 사고처럼 보이는데, 한 남성이 새 서식지에서 넘어졌고 그 직후 공격을 받은 것 같다”라고 말했다.

화식조는 키 1.8m에 체중이 60㎏ 정도 나가는 거대 주조류다. 최고 시속 50㎞의 속력을 자랑한다.

화식조는 강력한 발톱을 갖고 있으며 다리 힘으로 발을 휘두르면 맹수에게도 치명상을 입힐 수 있을 정도라고 전했다.

화식조는 타조와 달리 성질이 포악해 농장 사육에는 부적합한 조류로 알려졌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