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기차-호텔-관광지, 일석삼조 한국여행 시스템 구축
라이프|2018-12-06 16:19


코레일-하나투어 공동 원스톱 조회&예약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코레일이 기차-숙박-관광지를 한 번에 예약할 수 있는 종합여행플랫폼을 선보이는 등 외국인 관광객 유치에 본격 나선다.

코레일(사장 오영식)은 ‘나만의 기차여행 만들기’ 외국어 버전‘Explore Korea with your own rail travel plan’을 구축했다고 6일 밝혔다.

코레일이 하나투어와 공동 개발한 외국인 관광객 대상 종합여행플랫폼은 코레일 홈페이지(www.letskorail.com) 다국어 홈페이지에서 이용 가능하다. 전국 열차와 160개 숙박시설, 350개 관광지 입장권 등 여행콘텐츠를 실시간으로 조회하고 한 번에 예약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지금까지 외국인은 코레일 홈페이지에서 기차 승차권만 구입할 수 있고, 숙박과 관광지 입장권 등은 따로 예약해야 했다.

코레일은 자유여행객이 늘어나는 관광 트렌드에 맞춰 외국인 여행객이 취향에 맞게 직접 여행코스와 콘텐츠를 결합해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했다.

해당 서비스는 안정화 시기를 거쳐 내년 1월에 이용자의 수정의견을 반영한 베타버전을 오픈한다. 정식 서비스는 3월 1일 예정이다. 영어와 일본어 버전도 준비 중이다.

한편 코레일은 지난 6월에 하나투어와 업무협약을 맺고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종합여행플랫폼 개발을 해왔다. 글로벌 온라인 여행사(Online Travel Agency)를 통해 판매망과 구매 가능 콘텐츠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조형익 코레일 여객사업본부장은 “자유여행으로 우리나라를 방문하는 관광객이 철도를 포함한 다양한 여행 콘텐츠를 편리하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abc@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