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지금 구청은]중구, 수능시험일 수험생 수송지원
뉴스종합|2018-11-09 11:38
서울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15일 오전 시험장 주변 지하철역 5곳 중심으로 수험생 수송 지원에 나선다.

구는 이를 위해 ‘수능 특별 교통소통대책’을 수립하고 대책반에 수송차량 20대, 구청ㆍ동 주민센터 공무원 등 70여명을 편성했다고 9일 밝혔다. 시험일 오전 8시10분까지 수험장에 입실해야 하는 수험생의 편의를 돕기 위한 조치다.

구는 성동고, 성동공고, 성동글로벌경영고, 이화여고, 이화여자외국어고, 한양공고, 환일고 등에 수험장을 마련한다. 응시 인원은 3258명이다. 이에 따라 시청역, 서대문역,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신당역, 충정로역 등에서 수험생 비상 수송과 시험장 안내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원율 기자/yul@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