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보청기·백내장 수술, 치매 예방에 도움 된다?
라이프|2018-10-12 13:35

백내장수술과 보청기 사용이 기억력과 사고력 등 인지기능 저하 속도를 늦춰 결국 치매를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보청기와 백내장 수술이 치매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영국 맨체스터 대학 연구팀은 노인들에게 청각과 시각 장애를 고쳐주는 것이 기억력, 사고력 등 인지기능 저하 속도를 늦춰 결국 치매를 예방하는 효과가 있을 수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연구팀은 백내장수술로 눈을 밝게 하고 보청기 착용을 통해 청력을 향상 시켜 주는 것이 노인들의 인지기능 저하 속도를 50~75% 늦출 수 있다는 사실을 밝혔다.

이러한 결과는 ‘노화 종단연구(Longitudinal Study of Aging)’ 참가자 중 백내장 수술을 받은 2068명과 백내장 수술을 받지 않은 3636명을 대상으로 12년 동안 진행된 조사 자료를 비교 분석한데 기인한다.

백내장 수술 그룹은 인지기능 테스트에서 수술 전보다 인지기능 저하 속도가 50% 늦춰진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대위스 교수 연구팀은 은퇴자 2040명이 대상이 된 18년 동안의 인지기능 검사 자료를 분석했다. 그 결과 보청기를 착용한 노인이 보청기 사용 전보다 인지기능 저하 속도가 75%느려진 것으로 나타났다.

청각과 시각 장애가 어떤 이유로 인지기능 저하에 영향을 미치는지는 확실하지 않지만, 청각과 시각 장애로 인한 신체활동 위축, 고립, 수치심이 이와 연관이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이 두 연구결과는 온라인 과학전문지 ‘공공과학도서관(PLoS One)’과 미국 노인의학회 저널(Journal of American Geriatrics Society) 최신호에 각각 게재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